[들어보이소] 정동영 "높은 정치 의식으로 정치개혁에 관심가져야"

실시간 뉴스

    노무현 정부 시절 통일부 장관을 지낸 정동영 민주평화당 의원은 지난 27일 종료된 남북정상회담과 관련 “8.15 즈음에 4차 정상회담을 열어 10.4 선언에서 합의했던 부분의 이행 합의로 넘어갈 필요가 있다”고 주장했다.

    정 의원은 남북정상회담이 열리기 3일 전인 지난 4월 24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진행된 <폴리뉴스> 김능구 발행인과의 대담 인터뷰에서 “5월 말, 6월 초에 열리는 북미정상회담에서 비핵화에 대한 일괄 타결이 이뤄질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인터뷰를 마치고 국민들어게 보내는 희망의 목소리 들어보이소~


     

    이은재 기자 ejlee@polinews.co.kr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