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박지성, 모친상에 이어 조모상까지

실시간 뉴스

    ▲연합뉴스


    [폴리뉴스 이나희 기자] 축구스타 박지성이 모친상에 이어 조모상까지 겹쳐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12일 대한축구협회 등에 따르면 박지성의 모친 장명자 씨는 지난해 연말 영국 런던에서 교통사고를 당했고, 병원 치료 중 세상을 떠났다.

    축구협회에 따르면 장례 절차와 관련해 현재까지 결정된 사항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더불어 이날 박지성은 모친상에 이어 조모상까지 당했다.

    같은 날 공교롭게도 요양병원에 있던 박지성의 할머니 역시 세상을 떠난 것으로 확인됐다.

    한편 생활하고 있는 박 본부장은 지난해 11월 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으로 발탁됐고, 지난달 귀국해 업무를 파악한 뒤 다시 런던으로 돌아갔다.

    이나희 기자 press24@polinews.co.kr

    ⓒ 폴리뉴스(www.pol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폴리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